[최재봉의 공간] 김석희의 제주 애월 집

지난 프로그램교양·라이프최재봉의 공간 2012.09.21 00:37:38 hanitv

"번역이라고 하는 게 겉으로 보면 꼭 같은 작업같지만, 만날 때 마다 새로운 얼굴 만나는 거야. 새로운 사람 만나듯... 번역 일로 처자식은 먹여살릴 수 있는가. 생각하면 선뜻 권할 수가 있을까... 지금 현단계에선 그게 그렇게 쉬운 일이 아니야. 그럼에도 묵묵히 글쓰기도 하면서 조금 덜 벌어도 소박하게 살 생각하면 이건 굉장히 재밌는 일이예요."


'로마인이야기' '모비딕' '빵굽는 타자기' 등을 번역한 김석희씨를 고향 제주도 애월 집에서 만났습니다. 그의 얘기를 '최재봉의 공간'에서 들어보세요. 

 

"어떻게 보면 고향이라고 하는 게 할머니같은 그런 땅인데, 할머니들 배반하고 도망갔던 놈이 사십년 세월 지나서 이제는 고향이 그리워져서 내 뼈를 묻으러 온 거니까. 그것이 나한테는 고향에 오면서 미안하다고 생각한 것이 고향과 화해한 가장 첫번째 인것 같아..."


관련기사  : 40년만의 귀향, 힐러리가 도와줬네 

팟캐스트:  http://itunes.apple.com/kr/podcast/choejaebong-ui-gong-gan-video/id541795605

기획: 최재봉/ 연출: 조소영

프로그램 공지사항
‘최재봉의 공간’ 은 격주 일요일 연재된다. 작가들의 창작의 속살을 엿볼 수 있는 ‘그들만의 공간’을 찾아가려한다. 어떤 성격의 공간이건 그곳은 작가들의 고유한 작품 세계에 접근하는 비밀을 간직하고 있는 곳이리라. 기획 최재봉(bong@hani.co.kr) 연출 조소영(azuri@hani.co.kr)

Articles

1 2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