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훅 #7] 허망한 신기루로 남은 ‘정규직 꿈’

시사·보도한겨레포커스 2017-12-15 오후10:07 조소영

비정규직 전전하다 정규직 무산되자 목숨 끊은 서울메트로 무기계약직 김민규(가명)의 삶. 기존 정규직들의 비정규직 혐오 공격에 분노…‘구의역 사고’ 이후에도 되풀이되는 비극. 박원순 시장, 무기계약직 정규직화 발표에 환호도 잠시, 노사 협상 결렬에 끝내 자살 선택 

취재: 〈한겨레21〉 김완 
출연: 〈한겨레21〉  하어영 김완 변지민 
타이틀: 〈한겨레TV〉 문석진
연출: 〈한겨레TV〉  조소영 

프로그램 공지사항
시사 이슈와 인물을 소재로 한 미니 다큐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