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로그인
컨텐츠


“노세노세~ 홍대쫄깃쎈타에 모여서 노세!” [한겨레談 #9]

교양·라이프한겨레談 2014.03.25 박수진 피디

“노세 노세~ 쫄깃쎈타에 모여 노세!”

 개성 넘치는 이름을 가진 카페나 클럽이 즐비한 홍대 거리에서도 ‘쫄깃쎈타’는 으뜸으로 튀는 작명이다. 이름만큼 이 가게의 철학은 독특하다. 벽에 붙은 무시무시한 경고문을 보자. “인간은 누구나 조만간 죽는다. 그러니까 지금을 즐기자!” 

 이곳은 <애욕 전선 이상 없다>로 이름을 날린 만화가 메가쑈킹(고필헌)과 대중음악평론가 김작가(김성민)가 만든 공동체 문화공간이다. 제주도에 ‘제주쫄깃쎈타’가 있으니 ‘홍대쫄깃쎈타’는 2호점인 셈이다. 

 ‘술벗’인 두 사람은 2010년 여름, 삭막한 개인주의 시대를 보듬어 안을 공동체 문화공간을 홍대 한복판에 건설하자고 뜻을 모았다. 그러나 비싼 임대료를 마련하지 못해 계획은 위태로웠다. 그러다가 술자리에서 ‘차라리 제주도로 가자’고 계획을 바꿨다. 제주도의 특성을 살려 게스트하우스로 꾸민 제주쫄깃쎈타가 먼저 문을 열었다. 옥빛 협재 바다 인근에 차린 제주쫄깃쎈타는 3년째 잘 굴러가고 있다.

 용기를 얻은 두 사람은 내친김에 홍대쫄깃쎈타를 질러버렸다. 종자돈이라고는 제주도에서 번 푼돈이 전부지만, ‘잘 될 것이라는 믿음’은 굳건하다. 일단 인테리어에 큰돈을 쓰지 않았다. 내부를 있는 그대로 놓고, 복잡한 가구나 장식은 오히려 덜어냈다. 대신 속을 채우는 일은 사람들에게 맡기기로 했다. 메가쑈킹은 “쫄깃쎈터의 핵심 인테리어 소재는 사람”이라고 말했다. 

 소비의 천국 홍대를 발칵 뒤집을 비장의 ‘수익 모델’도 개발이 끝났다. 함께 놀 ‘쫄친(쫄깃한 친구들)’ 200명을 모은다. 쫄친은 월 3만원씩 회비를 낸다. 쫄친에게 줄 특권은 다음과 같다. “주방과 냉장고를 마음껏 이용할 것. 각자 열고 싶은 파티나 행사는 언제라도 환영.” 쫄깃쎈타를 사람들이 공유하는 공간으로 만들고 싶었다는 메가쑈킹의 생각이 담긴 게 ‘쫄친 규약’이다.  

 쫄깃센타가 진짜 특이한 점은 ‘개인의 사생활이 철저하게 존중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보는 순간, 어울려 노는 순간 무조건 친구가 되어야 한다. “낯가림이 심해도 5분만 참으면 된다”는 게 김작가의 설명이다. 직업, 나이, 성별을 떠나 열린 마음을 가진 당신, 당신이 바로 ‘참 쫄친’이다.


홍대쫄깃쎈타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hongdaejjolkit


590.jpg

 ◆ 제작진
 기획 : 한겨레TV / 출연 : 메가쑈킹(만화가)·김작가(대중음악평론가) &〈한겨레〉최성진 기자 / CG : 문석진, 류지인 / 기술감독 : 박성영 / 카메라 : 장지남, 박수진 / 연출 : 이경주, 박수진 피디 jjinpd@hani.co.kr 
 # 장소: 홍대쫄깃쎈타 / 음악 : 놀자병, C`est La Vie (song by 하와이), 반대과정이론 (song by 안녕하신가영) 
프로그램 공지사항
한겨레TV ‘돌직구’ 대담 프로그램 ‘한겨레담’
강원국 "김대중·노무현 대통령은 ...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718/057/113x63.crop.jpg박수진 피디이철희 “진보는 품을 넓히고, 보...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307/054/113x63.crop.jpg박수진 피디“노세노세~ 홍대쫄깃쎈타에 모여...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317/053/113x63.crop.jpg박수진 피디서울특‘별’ 시장 박원순의 ‘경청...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508/052/113x63.crop.jpg박수진 피디김영철 ‘작심3일’ 극복법 “일찍 ...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457/051/113x63.crop.jpg박수진 피디소설가 김형경 “환상 속의 그대, ...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243/050/113x63.crop.jpg박수진 피디‘장미여관’, 안 생겨도 유쾌한 오...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174/049/113x63.crop.jpg박수진 피디시대의 상담가, 철학자 강신주의 ...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414/047/113x63.crop.jpg박수진 피디유시민 "'48:45의 사회', 다른 사...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855/044/113x63.crop.jpg박수진 피디김성근의 돌직구 "'야신'은 없다"...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057/044/113x63.crop.jpg박수진 피디“잘 물든 단풍이 봄꽃보다 예쁘다...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902/031/113x63.crop.jpg이규호 피디법륜스님의 ‘인생사 즉문즉설’ [...http://www.hanitv.com/files/cache/thumbnails/642/024/113x63.crop.jpg박수진 피디
Files '1'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한겨레談